[3월 11일 목요일 어린이 기도력] 물고기

98

“우리가 다 그의 충만한 데서 받으니 은혜 위에 은혜러라”(요한복음 1장 16절)

중국에서 전해져 내려오는 이야기예요. 어느 연못에 나이 어린 물고기가 살고 있어요. 하루는 이 물고기가 어른 물고기들의 대화를 듣게 되어요. 어른들은 물이 너무 더러워져 큰일이라며 물이 정말 중요하다고 얘기를 나누어요.
어른들의 대화를 듣고 난 후 어린 물고기는 물이 정말 중요하다는 것을 알게 돼요. 그러고는 그런 중요한 물을 꼭 찾아야겠다고 마음먹어요. 그래서 여기저기 물을 찾아 돌아다녔어요. 한참을 다니다가 나이 많은 물고기를 만났어요. 바쁘게 왔다 갔다 하는 어린 물고기를 보고 나이 많은 물고기가 말했어요.
“이보게, 젊은이! 무엇을 찾아 그렇게 바쁘게 다니는가?”
“예, 어르신. 물이 중요하다고 해서 물을 찾아다닙니다. 혹시 물이 있는 곳을 아시나요?”
“뭐, 물을 찾는다고?” 나이 많은 물고기가 웃으면서 대답해요. “우리가 이렇게 살아 있으면 이미 물속에 있는 것이라네. 우리는 물 없이 살 수 없어!”
어린 물고기는 이미 물속에 있는데도 그것을 모르고 물을 찾아다닌 것이지요. 우리도 이미 하나님의 사랑과 은혜 가운데 있으면서 그 사실을 모를 때가 많답니다. 생명을 누리며 살고 있다는 자체가 이미 하나님의 사랑을 받고 있다는 증거랍니다. 또 이 세상에서 하나님을 믿게 된 것은 가장 큰 은혜라 할 수 있어요. 이미 얻는 하나님의 사랑과 은혜를 다시 한번 마음 깊이 새기기를 바라요.

‘재림신앙 이음’ 아가를 위해 기도해 주세요: 이로아(은산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