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23일 금요일 어린이 교과] 능력의 하나님을 의지해요

44

“주의 팔에 능력이 있사오며”(시편 89장 13절)

오늘의 찬양: 주 나의 하나님(154장)

1955년 어느 가을날, 미국 오리건주 유게네 마을에서 종교 영화가 상영되었고 가난한 농부였던 홀트 부부도 영화를 보게 됩니다. 그 영화는 한국 전쟁 때 생긴 고아에 관한 이야기와 이 아이들을 돌봐 줄 손길을 찾는 내용이었어요. 영화가 끝나고 집에 돌아가면서 홀트 부부는 영화 속 고아들을 돕고 싶다는 생각을 했지만 자신들의 가난한 처지 때문에 ‘우리가 무엇을 할 수 있겠는가’라고 서로 이야기했어요. 그러나 시간이 지나도 영화 속 이야기를 잊을 수 없었고 기도 끝에 하나님께서 주신 소명을 깨닫고 결국 한국 전쟁고아들을 입양하기로 결심합니다. 이들은 1955년 자신들의 이름을 넣은 ‘홀트씨양자회’를 한국에 설립해 본격적으로 입양 사역을 시작했고 이후 1만 6,000명이 넘는 한국 전쟁고아를 미국 가정과 맺어 주었어요. 현재까지도 ‘홀트아동복지회’의 이름으로 그 사역이 이어지고 있지요.
‘우리가 무엇을 할 수 있겠는가’라고 이야기했던 홀트 부부. 하지만 ‘소명’을 위해 자신들의 모든 것을 내맡긴 부부에게 하나님께서 함께하시어 모든 것을 이루어 주셨어요.
우리가 지닌 힘은 적지만 미약한 나를 크게 사용하실 하나님의 꿈을 기대하며 살아가는 여러분이 되길 바랍니다.

‘재림신앙 이음’ 아가를 위해 기도해 주세요: 박하람(홍성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