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실협 특별모금운동 전개 … 아드라는 식료품 지원

87

아드라코리아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경북 경산시 취약계층 주민들에게 식료품을 긴급 지원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기세가 좀처럼 꺾이지 않는 가운데 한국연합회 평신도실업인협회(회장 김종웅)가 3월 한 달 동안 특별모금운동을 펼친다.

갈수록 심각해지는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사람이 늘고 있어 이들을 돕기 위한 취지다.

평실협은 성금이 마련되면 영남합회(합회장 김원상)와 영남합회 평신도실업인협회(회장 권주혁)를 통해 피해가 심각한 대구경북 지역주민들에게 현금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감염 전파 우려로 사회적 지원활동이 대폭 축소되며 극심한 고통에 빠진 취약계층 주민들이 힘든 시기를 잘 이겨낼 수 있도록 도울 방침이다.

회장 김종웅 장로는 “지금 우리 사회는 너무나도 힘든 시기를 지나고 있다. 특히 소외된 이웃이 받는 고통은 이루 말할 수 없을 지경이다. 이렇게 어려운 상황에 재림성도들이 합심해 이 사회와 이웃을 도울 필요가 있다”며 동참을 호소했다.

■ 아드라코리아, 경북 경산시에 식료품 긴급 지원
아드라코리아(사무총장 임종민)는 지난 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북 경산시 취약계층 주민들에게 식료품을 긴급 지원했다. 아드라코리아는 이날 라면 300박스, 두유 300박스, 쌀 10kg 300포 등 2010만원 상당의 식료품을 경산시 복지정책과(과장 이정희)를 직접 방문해 전달했다.

아드라코리아 측은 “코로나19로 인해 대구시에는 구호물품이 집중되는 반면, 경산시와 같은 인근 지역에는 상대적으로 타 지역에서 오는 지원물자가 현저히 부족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해 경산시의 각급 무료급식소가 폐쇄돼 급식을 지원받던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이 끼니를 해결하기가 어려워졌다”며 배경을 설명했다.

아드라코리아는 이들이 자체적으로 식사를 해결할 수 있도록 쌀, 라면, 두유를 패키지로 묶어 지원했다.

임종민 사무총장은 “모두가 어려움을 겪는 전 지구적인 난관이지만, 그럴수록 주변을 돌아보아 나누고 양보해야 할 때이다. 경산시가 이 힘든 시기를 잘 이겨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아드라코리아는 앞서 지난 5일부터 ‘코로나19 이겨내기’ 특별 성금모금을 펼치고 있다. 이번 성금은 피해 규모가 가장 큰 대구 및 경북 지역 주민들을 위한 지원에 집중된다.

■ 아드라코리아, ‘코로나19 이겨내기’ 성금모금 계좌
우리은행 1005-102-116811   예금주: (사)아드라코리아
농협 301-0113-8372-21  예금주: (사)아드라코리아

■ 교회나 기관, 개인과 단체 중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봉사 및 구호, 기부활동을 펼치는 곳은 재림마을 뉴스센터(kbtlove@kuc.or.kr)로 제보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평실협 특별모금운동 전개 … 아드라는 식료품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