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신임 한국연합회장 후보에 강순기 목사

743

현 동중한합회장 강순기 목사가 신임 한국연합회장 후보로 제안됐다.
현재 동중한합회장으로 시무하는 강순기 목사가 신임 한국연합회장 후보로 천거됐다.

총회는 선거위원회의 보고와 제안을 받고, 대표자들의 찬반 투표에 들어갔다.

강순기 목사는 1965년 12월 7일생으로 삼육대 신학과를 졸업하고, 필리핀 AIIAS에서 목회학 석사와 박사(리더십 전공) 학위를 취득했다.

1990년 위생병원교회 전도사로 사역을 시작한 후 하남교회, 태백중앙교회, 동중한합회 청소년부부장, 묵동제일교회, 동중한합회 선교부장, 한국연합회 안교선교부장, 교문리교회 등 일선 지역교회와 기관에서 헌신했다.  

지난 1월 동중한합회 제38회 총회에서 합회장에 선출돼 동중한 농원의 교회와 기관, 성도들을 위해 봉사해왔다.

신진희 사모와의 사이에 민석, 민경 두 자녀를 두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