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육보건대 학생상담센터, 심리지원 활동 ‘호응’

29

삼육보건대는 학생들의 심리·정서적 안정과 코로나 블루 예방을 위한 심리상담 활동을 지원한다.
삼육보건대학교(총장 박두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피로도 상승과 심리적 어려움을 호소하는 학생들을 위해 다양한 심리상담 지원활동을 펼치고 있다.

삼육보건대 학생상담센터는 학생들의 심리·정서적 안정과 코로나 블루(Corona Blue) 예방을 위한 온라인 및 전화 등 비대면 플랫폼을 활용한 심리상담을 지원한다.

센터는 온라인 수업이 장기화되면서 학생 간 교류가 어려워지고, 스트레스의 가중으로 불안과 우울 등 2차적 정서문제를 경험하는 학생이 많을 것으로 예상하고, 개강과 함께 온라인 및 전화 등을 활용한 비대면 상담을 운영해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자체 SNS 메신저인 ‘SHU TALK’을 활용한 상담이 재학생 사이에서 긍정적 피드백을 받고 있다. SHU TALK 상담은 자신의 심리적 문제와 고민을 집이나 카페 등 오픈된 공간에서 공개하는 것은 부담스러울 것이란 생각에 따라 좀 더 안전하고 편안한 상담공간을 제공하기 위한 취지로 개설했다.

아울러 코로나19로 정체된 일상으로 무료함을 호소하는 학생들에게 ‘나만 알긴 너~무 아까운 무료 심리검사’를 통해 자기탐색 및 이해의 계기를 가질 수 있는 시간을 제공하고 있다. 온라인 심리검사는 1단계-성격유형 탐색, 2단계-자기이해 증진, 3단계-마음건강 검진으로 구성되어 자신의 성격과 정서, 흥미 및 적성, 능력에 대한 객관적 정보를 통해 자신에 대한 이해를 돕고 있다.

이 프로그램은 개별상담뿐 아니라 그룹 해석 상담을 지원해 재학생들이 서로 즐겁게 이야기를 나누며 소통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해주고 있다.

최근 온라인 심리검사를 이용한 한 학생은 “코로나19로 예측할 수 없는 상황이 길어지면서 불안한 마음만 커지고, 다른 것에 집중할 수 없었다. 그런데 온라인 심리검사를 통해 나의 기질과 불안을 대처하는 방법에 대해 탐색해 볼 수 있어 의미 깊었다. 혼자 생각할 때는 풀리지 않던 문제가 이렇게 학교의 도움을 받아 해결할 수 있어 감사하다”고 전했다.

학생상담센터장 이준혁 교수는 “코로나19로 심리적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마음의 건강과 행복한 대학생활을 도모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을 적극 지원할 방침”이라며 “방학 중에도 학생들의 심리적 안정을 위해 온라인 심리건강증진 특강 및 자기관리 특강 등을 운영해 질 높은 상담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삼육보건대 학생지원상담센터는 지난해 전국 대학교 학생상담센터협의회에서 프로그램부문 우수상담기관 본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교육부 산하 대학성희롱성폭력근절지원중앙센터에서 디딤돌 상을 받는 등 대내외에서 우수상담 기관으로 인정받고 있다.


삼육보건대 학생상담센터, 심리지원 활동 ‘호응’

■ 대학일자리본부, 진로고민 DOWN 및 취UP GRADE
삼육보건대 대학일자리본부는 학과별 진로로드맵에 따라 체계적이며, 다양한 진로 및 취업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자기분석과 진로탐색을 위한 프레디져카드 등을 활용한 진로상담 △온라인·전화·화상 등 온라인 콘텐츠를 활용한 취업컨설팅 △단계별 릴레이 진로·취업특강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경진대회 △지역사회와 연계한 찾아가는 자기소개서 컨설팅 △경력개발을 위한 자격증 특강 △성과공유를 위한 후기집 발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계획 운영하고 있다.

특히 모든 프로그램을 ACE 경력마일리지와 연계해 학생들의 참여를 효과적으로 유도하고 있으며, 학내 구성원(교수·직원·학생)의 의견을 상시 수렴하기 위해 ‘취업지원센터에 바란다’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는 100% 학생들의 자율적 프로그램 참여를 통해 이뤄지고 있어 만족도가 높다.

이와 함께 대학일자리본부의 월별 프로그램 정보, 상담 신청, 프로그램 세부 내용 등 자세한 사항은 대학 홈페이지 및 LMS를 통해 상시 확인 가능하며, 센터 게시판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삼육보건대는 올해 학생중심 진로 및 취업지원을 위해 학생성공처로 조직개편을 단행했으며, 학생성공처 내 대학일자리본부를 신설해 취업지원센터, 학생진로개발센터, 현장실습지원센터, 창업지원센터를 두고 진로고민 DOWN 및 취UP GRADE를 위해 사무실을 새 단장했다.

이준혁 대학일자리본부장은 “조직개편을 통해 센터를 새롭게 단장해 기존 진로 및 취업상담실의 부족했던 점을 상당부분 보완했으며 상담사를 상담실 내에 상주하게 해 행정업무와 상담업무의 공간적 통합을 이뤄 내담자의 이용이 편리해졌다. 무엇보다 진로 및 취업의 원스톱 서비스가 가능해져 만족도가 높다. 코로나19로 학생들과 비대면으로 진행되는 상황이지만 대학 비전에 맞춘 진로탐색, 진로설정, 역량개발 프로그램을 통해 지속적으로 취업지원에 힘쓰겠다”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