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육대, 학과·부서별 선교계획 발표회 개최

333

삼육대는 교내 선교 역량을 강화하고, 우수사례를 발굴하기 위해 ‘학과·부서별 선교계획 발표회’를 개최했다.
삼육대(총장 김일목)는 지난달 28일 교내 백주년기념관 장근청홀에서 ‘학과·부서별 선교계획 발표회’를 개최했다.

교목처 주관으로 올해 처음 마련된 이 행사는 각 학과·부서의 선교 역량을 강화하고, 우수사례를 발굴하여 공유·확산하기 위해 열렸다.

교목처는 사전에 7개 단과대학 23개 학과와 22개 행정부서로부터 학과 및 부서 특성에 맞는 선교계획서를 제출받았다. 이 중 6개 학과, 10개 부서를 선정해 이날 발표회를 열었다.

발표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오전 학과 발표회, 오후 부서 발표회로 나누어 열렸으며, 학과장과 팀장 등 최소 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일반 교수와 직원은 유튜브 라이브로 송출된 영상을 시청하며 온라인으로 참석했다.

발표 결과 우수 학과는 간호학과, 글로벌한국학과, 물리치료학과, 생활체육학과, 식품영양학과, 아트앤디자인학과가 뽑혔다. 부서는 건축안전관리팀, 생활교육원, 수송팀, 스미스학부대학, 학생처 등이 선정됐다.

글로벌한국학과는 한국인 학생과 외국인 유학생이 함께 공부하는 학과 특성상 두 집단의 문화·종교적 격차를 고려한 투트랙 선교전략을 제시했다. 그러면서도 수련회와 BSM(성경연구모임) 등 공동체 활동을 통해 이들 학생의 융합을 도모하고 자연스럽게 신앙을 수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선교방안으로 주목받았다.

통학버스를 운행하는 사무처 수송팀은 ‘예수의 향기를 내자’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학생 한 명 한 명이 하나님의 귀중한 영혼임을 상기하고 친절로 대하자는 선교방안을 제시했다. 수송팀 직원들은 버스 운행 전 각 차량에서 개인기도로 업무를 시작하고, 좌석에 선교 책자를 비치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김원곤 교목처장은 “예수를 믿으라고 선포하는 것만이 선교가 아니라, 예수의 정신으로 학생들에게 친절로 대하는 것 역시 선교의 한 방법”이라며 “그런 면에서 선교는 목회자뿐만 아니라 교수와 직원 등 모든 구성원이 함께할 수 있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일목 총장은 “삼육대의 존재 목적은 정관에 소개되어 있듯, 제칠일안식일예수재림교회의 교육이념을 구현하는 것이며, 이는 지성, 영성, 신체의 조화로운 교육을 통해 이웃과 세계에 봉사하는 인재를 길러내는 것”이라며 “모든 교수와 직원께서 이 같은 교육 목적을 공유하고, 힘을 모아 선교 사명을 이행하는 일을 아주 귀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이 같은 선교발표회를 정례화할 계획”이라며 “우리의 선교 사명을 기억하면서 업무에 임할 수 있도록 좋은 사례를 발굴하고 확산하겠다”고 밝혔다.


삼육대, 학과·부서별 선교계획 발표회 개최

■ 삼육대 총동문회, 모교 ‘코로나 극복’ 위한 기금 모금
삼육대 총동문회(회장 박신국)가 모교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금 모금에 발 벗고 나선다.

삼육대는 3일 교내 백주년기념관 총장실에서 ‘코로나 극복 글로리(Glory) 삼육 기금 출범식’을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김일목 총장과 김정숙 대외협력처장, 문효준 총학생회장, 총동문회 임종성 수석부회장, 장옥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총동문회를 주축으로 모금에 나설 이 기금은 삼육대의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사용된다. 코로나19로 가정형편이 어려워진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우선 지원하고, 온라인 강의 인프라 확충과 예방 및 방역활동 등에도 활용될 예정이다.

삼육대는 앞선 지난 7월에도 교수와 직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장학기금’ 모금을 펼쳐 7494만원을 모은 바 있다. 이 기금에 장학금 예산 등을 일부 조정 편성해 재학생 전원에게 30만원씩 특별 장학금을 지급했다. 삼육대는 교내 구성원을 대상으로 전개한 이 같은 모금 활동을 동문에게까지 확산하겠다는 계획이다.

총동문회는 대학당국, 총학생회와 협력하여 연말까지 기금 모금 활동을 전개한다. 각 전문 영역의 네트워킹을 활성화하고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펼치는 한편, 다방면의 지원과 선도적인 참여로 모금을 성공으로 이끈다는 각오다.

삼육대 총동문회 임종성 수석부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연초에 계획한 여러 후원 및 장학사업에 차질이 생겼지만, 모교지원 사업을 더 늦출 순 없었다”며 “기금 모금을 통해 후배들이 경제적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지원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후원문의: 삼육대 대외협력처 ☏02-3399-3801~3804 / 후원계좌: 우리은행 071-098844-13-060 (삼육대학교)


삼육대, 학과·부서별 선교계획 발표회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