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관] 동문장애인복지관, 장애인 정서지원사업

47

동문장애인복지관 지역모임 넝쿨그룹은 영휘원을 방문했다.

동문장애인복지관(관장 진태진)은 장애인을 위한 정서지원사업으로 지역모임을 진행한다.

지역모임이란 지역사회 장애인들의 자발적 소그룹 모임으로 매달 일정한 주제를 정해 활동을 펼친다. 동문장애인복지관 지역모임에는 동백(장안동, 답십리동), 넝쿨(청량리동, 제기동), 장미(휘경동, 전농동, 이문동) 등 각 지역별로 묶은 세 개의 그룹이 있다.

특히 넝쿨그룹은 지난 16일 영휘원을 방문해 장애인 이용자 간의 소통을 진행하고, 서로에게 정서적 지지체계가 되어주는 등 선한 영향력을 주고받았다. 장미그룹은 공예활동을 실시했고, 동백그룹은 맛집을 탐방했다. 

한편 6월 모임에는 각 그룹별로 영화관람, 나들이 등을 다녀올 예정이다. 지역모임에 참여하길 원하는 장애인은 ☎ 070-4488-5411로 문의하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 성인 발달장애인 대상 교통사고예방체험교육 

동문장애인복지관은 지난 23일 성인 발달장애인 15명을 대상으로 교통사고예방체험교육을 진행했다.

(사)한국교통장애인협회(협회장 김락환)와 협력사업의 일환으로 마련한 이번 교육은 교통약자의 교통사고 발생을 방지하고, 사고발생 시 대처능력을 키우기 위한 취지로 기획했다. 

체험교육은 신호등 건너기, 횡단보도 체험, 안전한 도로이용규칙 알아보기 등의 순서로 꾸몄다. 교육 참여자는 지켜야 할 안전규칙과 사고 발생 후 대처방법 등을 익혔다. 

참가한 장애인들은 “무단횡단은 위험하고 사고가 난다는 것을 알았다”면서 “안전하게 횡단보도를 이용하겠다”고 다짐했다.


동문장애인복지관, 장애인 정서지원사업

 

※ 이 기사는 동문장애인복지관에서 직접 작성한 보도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