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3 C
Seoul
2021년 2월 27일

[2월 27일 안식일 장년 교과] 섬기고 구원하며

“내가 붙드는 나의 종, 내 마음에 기뻐하는 자 곧 내가 택한 사람을 보라 내가 나의 영을 그에게 주었은즉 그가 이방에 정의를 베풀리라”(사 42:1).

[2월 26일 금요일 장년 교과] 더 깊은 연구를 위해

구원을 받으려면 구원자가 필요합니다. 하나님의 종이었던 이스라엘은 두 구원자에 의해 구원을 받습니다. 한 명은 바벨론 포로생활에서 그들을 구원한 고레스였고, 다른 한 명은 결국 메시아로 밝혀지는 한 사람의 종입니다. 결국 이 종이 궁극적으로 공의를 회복하고 남은 무리를 하나님께로 돌이킬 것이었습니다. 세계 선교지 소식

[2월 25일 목요일 장년 교과] 고난받는 종 (사 49:1~12)

고난받는 종으로 오신 예수님은 많은 봉사와 희생에도 불구하고 백성들에게 멸시를 당하고 미움을 샀지만 마침내 열왕과 방백들의 경배를 받으실 것이다.

[2월 24일 수요일 장년 교과] 미리 주어진 소망

어떤 이들은 하나님의 존재를 인정하지 않기 때문에 고난 중에 있는 백성들을 위로하려고 주신 예언을 읽고도 ‘제2 이사야’ 같은 인간적인 해석을 시도한다.

[2월 23일 화요일 장년 교과] 페르시아인 ‘메시아’ (사 44:26~45:6)

하나님은 이사야를 통해서 미래에 나타날 페르시아 왕 고레스를 유다 백성의 해방자로 지목하시며 자신만이 미래를 아는 존재임을 확인시키셨다.

[2월 22일 월요일 장년 교과] 이름이 밝혀지지 않은 종 (사 42:1~7)

이사야가 묘사한 메시아는 인류를 고통에서 해방시키고 죄에서 건지기 위해서 자기를 희생하는 하나님의 종으로 소개된다.

[2월 21일 일요일 장년 교과] 나의 종 이스라엘 (이사야 41장)

하나님께서 이스라엘 민족을 그분의 종으로 선택하신 것은 그들로 참하나님을 알고 구원을 받게 하기 위해서였다.

[2월 20일 안식일 장년 교과] 내 백성을 위로하라

“너는 높은 산에 오르라 아름다운 소식을 예루살렘에 전하는 자여 너는 힘써 소리를 높이라 두려워하지 말고 소리를 높여 유다의 성읍들에게 이르기를 너희의 하나님을 보라 하라”(사 40:9).

[2월 19일 금요일 장년 교과] 더 깊은 연구를 위해

하나님은 이사야를 통해 고통받는 자들에게 위로를 가져다 주셨습니다. 고난의 시간은 끝났으며, 하나님은 그들에게 돌아오고 계셨습니다. 그래서 그들은 절망과 혼란을 겪는 대신 창조의 능력을 사용하시는 하나님을 신뢰할 수 있었습니다.

[2월 18일 목요일 장년 교과] 우상숭배의 문제점 (사 40:19~20)

우리가 비록 눈에 보이는 우상을 숭배하지 않을지라도, 하나님의 임재를 망각한 채 다른 것에 애정을 빼앗긴다면 그것이 우리가 숭배하는 우상이 된다.

[2월 17일 수요일 장년 교과] 자비로우신 창조주 (사 40:12~31)

여호와 하나님은 세상을 지으시고 피조물들을 아끼시는 창조주로서 능력과 자비로 우리를 구원하시는, 그 무엇과도 비교할 수 없는 분이시다.

[2월 16일 화요일 장년 교과] 전도의 기원 (사 40:9~11)

이사야 40장의 예언대로 왕이신 예수님이 이 땅에 오셔서 그 백성을 속량하신다는 아름다운 소식은 평범한 남녀들에게 위탁되어 전파되었다.

[2월 15일 월요일 장년 교과] 임재, 말씀, 길을 예비함 (사 40:3~8)

죄인들에게 절실하게 필요한 것은 다름 아닌 하나님의 임재와 말씀에서 비롯된 위로와 구원이며 왕이신 하나님을 모시기 위한 회개와 겸손이다.

[2월 14일 일요일 장년 교과] 미래를 위한 위로 (사 40:1~2)

앗수르가 공격했을 때도, 바벨론이 유다를 멸망시켰을 때도 하나님은 고통받는 그분의 백성들을 긍휼히 여기시며 구원해 주겠다고 약속하신다.

[2월 13일 안식일 장년 교과] 앗수르의 패망

“그룹 사이에 계신 이스라엘 하나님 만군의 여호와여 주는 천하만국에 유일하신 하나님이시라 주께서 천지를 만드셨나이다”(사 37:16).

소셜 네트워크

3,352좋아요좋아요
1,124팔로워팔로우
628팔로워팔로우
10,100구독자구독자

많이 본 소식

[속보] 신임 한국연합회장 후보에 강순기 목사

현재 동중한합회장으로 시무하는 강순기 목사가 신임 한국연합회장 후보로 천거됐다. 총회는 선거위원회의 보고와 제안을 받고, 대표자들의 찬반 투표에 들어갔다. 강순기 목사는 1965년 12월 7일생으로 삼육대...

[특별기획] 코로나 시대, 청년세대는 무엇을 원하나

“절망 뿐인 세상에서 하늘의 희망 볼 수 있도록 대안 제시해야”

‘I Will Go’ 한국연합회 36회 총회 개막

자양 연합회 승격 이후 10번째 ... 회장 보고 의결

[기관총회] 삼육식품 신임 사장에 전광진 공장장

“지금 내 사명은 삼육식품이 더 이상 흔들리지 않게 하는 것”

[미담] 신규철 원로목사, 삼육대에 장학금 기탁

성낙기·유미영 장로 부부는 서삼고에 학교발전기금 선뜻