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1 C
Seoul
2020년 10월 20일

[10월 20일 화요일 예수바라기] 그가 곤욕을 당하여 괴로울 때에도…

“그가 곤욕을 당하여 괴로울 때에도 그의 입을 열지 아니하였음이여, 마치 도수장으로 끌려 가는 어린 양과 털 깎는 자 앞에서 잠잠한 양 같이 그의 입을 열지 아니하였도다”(사 53:7)

[10월 20일 화요일 장년교과] 성경의 세계관

성경은 그것이 아니면 이해할 수 없는 많은 것을 우리에게 설명해주며 세상을 더 잘 이해할 수 있도록 돕는 관점의 틀을 제공한다.

[10월 20일 화요일 장년기도력] 나의 형제이신 그리스도

“그러므로 그가 범사에 형제들과 같이 되심이 마땅하도다 이는 하나님의 일에 자비하고 신실한 대제사장이 되어 백성의 죄를 속량하려 하심이라”(히 2:17)

[10월 20일 화요일 어린이기도력] 더러운 옷(죄 옷)

“우리는 모두 죄로 더러워졌습니다. 우리의 모든 의로운 행동도 더러운 옷과 같고, 죽은 잎사귀 같습니다”(이사야 64장 6절)

[10월 19일 월요일 예수바라기] 여호와께서 너와 함께 계심을…보았으므로

“그들이 이르되 여호와께서 너와 함께 계심을 우리가 분명히 보았으므로 우리의 사이 곧 우리와 너 사이에 맹세하여 너와 계약을 맺으리라 말하였노라”(창 26:28)

[10월 19일 월요일 장년교과] 라이프니츠의 질문

진화론은 기독교 신앙과 교육의 기초가 되는 성경의 창조론적 세계관을 정면으로 공격하며 사람들의 믿음을 파괴하고 있다.

[10월 19일 월요일 장년기도력] 나의 완전한 모본이신 그리스도

“이를 위하여 너희가 부르심을 받았으니 그리스도도 너희를 위하여 고난을 받으사 너희에게 본을 끼쳐 그 자취를 따라오게 하려 하셨느니라 그는 죄를 범하지 아니하시고 그 입에 거짓도 없으시며”(벧전 2:21~22)

[10월 19일 월요일 어린이기도력] 옷을 빠는 이유

“모세는 산에서 내려와서 백성에게로 갔습니다. 모세는 백성을 정결케 했고, 백성은 옷을 빨았습니다”(출애굽기 19장 14절)

[10월 18일 일요일 예수바라기] 그가 말하기를 그는 내 누이라

“이삭이 그랄에 거주하였더니 그 곳 사람들이 그의 아내에 대하여 물으매 그가 말하기를 그는 내 누이라 하였으니 리브가는 보기에 아리따우므로 그 곳 백성이 리브가로 말미암아 자기를 죽일까 하여 그는 내 아내라 하기를 두려워함이었더라”(창 26:6-7)

[10월 18일 일요일 장년교과] 여호와의 눈

이 우주의 실재에 대한 생각 중, 그것이 그냥 생겼다는 무신론적인 세계관보다 신적인 존재가 그것을 창조했다는 세계관이 훨씬 합리적이며 논리적이다.

[10월 18일 일요일 장년기도력] 그리스도 안에 있는 풍성한 삶

“내가 온 것은 양으로 생명을 얻게 하고 더 풍성히 얻게 하려는 것이라”(요 10:10)

[10월 18일 일요일 어린이기도력] 벗겨진 요셉의 옷

“내가 소리 질러 불렀더니 그가 그의 옷을 내게 버려두고 밖으로 도망하여 나갔나이다”(창세기 39장 18절, 개역개정)

[10월 17일 안식일 예수바라기] 내가 네게 지시하는 땅에 거주하라

“아브라함 때에 첫 흉년이 들었더니 그 땅에 또 흉년이 들매 이삭이 그랄로 가서 블레셋 왕 아비멜렉에게 이르렀더니 여호와께서 이삭에게 나타나 이르시되 애굽으로 내려가지 말고 내가 네게 지시하는 땅에 거주하라”(창 26:1-2)

[10월 17일 안식일 장년교과] 제3과 교사로서의 율법

“너는 마음을 다하고 뜻을 다하고 힘을 다하여 네 하나님 여호와를 사랑하라”(신 6:5).

[10월 17일 안식일 어린이기도력] 대제사장의 옷

“제사장의 옷을 입은 대제사장은 슬픔을 나타내기 위해 머리를 풀거나 옷을 찢지 마라”(레위기 21장 10절)

소셜 네트워크

3,345좋아요좋아요
1,010팔로워팔로우
629팔로워팔로우
8,650구독자구독자

많이 본 소식

고 유재호 장로, 유족 성도들에 감사인사 전해

쾌유후원 및 장례조문에 답례 ... “주님의 사랑 나눠 주셔서 감사”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 … 대면 예배 30% 이내로

소모임 및 행사, 식사 등은 계속 금지 “방역수칙 준수” 당부

전세계 재림성도 2140만명 … 213개국에 복음전파

신자수는 전년 대비 약 69만명 증가 ... 매 3.62 시간마다 교회 개척

삼육보건대, 총장-학생간부 간담회 열고 현안 논의

평생교육원은 각당복지재단과 산학협력 맺고 공동발전 다짐

故 임정혁 교수 자서전 개정판 출판기념회

‘이 거센 풍랑 까닭에’ 재출간 ... “용기와 희생의 모본 전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