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씀 365] 시편 103장 13, 14절

8

“아버지가 자식을 긍휼히 여김 같이 여호와께서는 자기를 경외하는 자를 긍휼히 여기시나니 이는 그가 우리의 체질을 아시며 우리가 단지 먼지뿐임을 기억하심이로다”

시편 103장 13, 14절

#제칠일안식일예수재림교회#재림교회#말씀365#시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