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의 원인에 대한 엘렌 화잇의 이해가 바뀌었는가?

12

엘렌 화잇과 그녀의 저술들에 대한 101가지 질문과 그 답변들
101 Questions about Ellen White and her Writings

[본 연제는 최근 엘렌 화잇 유산관리 위원회의 공식 사이트에 가장 많이 오른
네티즌들의 질문들에 대한 답변들을 정리한 것임]


질문 66: 질병의 원인에 대한 엘렌 화잇의 이해가 바뀌었는가?

네티즌의 질문: 엘렌 화잇은 세균 이론(germ theory, 질병이 세균의 전염에 의해 생긴다는 이론)이 더 일반화되었던 1890년대까지 질병의 원인으로 포말 전염설(miasma theory, 더러운 것이 섞인 대기 중의 수증기나 안개, 악취 등에 의해 질병이 전염된다는 이론)을 받아들였습니다. 이런 이해의 변화는 재림교회 의료학교들을 설립한 데서 분명하게 나타납니다. 베틀 크리크 의대를 위해, 그녀는 당시 천연치료 학교들의 기초과목인 “천연 요법”과 수치료를 위해 전도유망한 강사를 훈련시켜야 한다는 생각을 개진했습니다.
20세기 초에 로마린다에 의대가 설립되었을 때 천연치료 대학이 계속 증가하여 1930에는 20개나 되었고 미국에 천연치료사가 10,000명이 넘었습니다. 그러나 엘렌 화잇은 그때까지 세균 이론을 받아들이고 있었고 로마린다 대학이 대증요법(對症療法, 병의 근본 원인보다는 각각의 증상에 대응하는 처치법)을 시행할 수 있는 면허를 완전히 갖추어야 한다고 지시했습니다. 이 대학과 대학원들이 다른 교단의 시기의 대상이 될 것이라는 그녀의 예언은 확실하게 이루어졌습니다. 건강 관련 주제에 대한 우리의 이해가 계속 진보되어야 한다는 원칙을 받아들이지 않는다면 오늘날 그런 일은 없을 것입니다.
현대 의학의 절차에 많은 문제점들이 있는 건 사실이지만, 손실보다는 얻는 게 더 많습니다. 그리고 19세기 당시 엘렌 화잇의 이해에 기초된 의학으로 되돌아가는 것은 우리의 영적 기별에 맞지도 않고 손실을 줄 뿐입니다. “하나님의 진리는 진보된다. 그것은 항상 점점 더 큰 능력으로, 더 큰 빛으로 계속 나아갈 것이다.”(사이즈 오브 타임스, 1890년 5월 26일). “식생활 개혁이 진보되게 하라”(교회증언 7권, 135쪽).

답변: 저도 화잇 여사가 “miasma”(나쁜 공기나 악취)라는 단어를 사용한 것을 보았습니다. 그것은 대부분 은유적으로 사용되었습니다. 제가 알기론, 한 경우만 “포말 전염설(miasma theory)”이라는 색안경을 끼고 보면 그렇게 보인다 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이 경우에도 그녀가 그 이론을 온전히 염두에 두었는지는 확신할 수 없다고 여겨집니다. 우리 모두는 어떤 문제를 논할 때 우리가 아는 언어를 사용하지만 그 단어들은 우리가 말하려는 것을 의미하게 됩니다. 화잇 여사가 단순히 “miasma”라는 단어를 사용한 사실이 병은 나쁜 공기나 냄새에서 생긴다는 이론을 믿었다는 증거는 못됩니다. 그녀는 아마도 빈곤한 지역의 건강에 좋지 않은 환경을 언급했을 것입니다. 그러나 사실, 그녀가 얼마간 그런 이론을 받아들였다가 후에 추가적인 정보를 알게 되어 맘을 바꾸었다 해도 그것이 그녀의 신뢰를 떨어뜨리진 않는다고 봅니다.
“miasma” 문제는 어떤 의미에서 화잇 여사가 소금에 대해 말한 것과 비슷하다고 생각됩니다. 당시 어떤 개혁자들은 소금을 독(상당한 소금의 양이 요구됨)으로 분류하여 사용을 금했습니다. 그녀는 이렇게 썼습니다. “나는 약간의 소금을 사용하며, 하나님께서 나에게 주신 빛에 의하면 그것은 독이 되는 대신에 피에 필수적이기 때문에 언제나 소금을 가지고 있다. 이것이 왜, 무엇 때문에 그런지는 모른다. 그러나 그것이 나에게 주어진 대로 그 지시를 그대에게 전할 따름이다.”(식생활과 음식물에 관한 권면, 344쪽). 그녀가 준 권면은 건전했지만, 그녀는 “왜, 무엇 때문에” 그것이 좋은지는 몰랐습니다(계시도 없었습니다). 채소 같은 것들이 부패되는 환경 가운데서 살지 말라는 그녀의 권면도 옳지 않았겠습니까? 그러나 그녀가 생각하는 이유 때문에 그렇게 권면한 것은 아니었습니다. 그녀가 그 권면의 과학적 타당성은 몰랐다 해도 권면 자체는 옳은 것입니다.
[엘렌 화잇 유산관리 위원회의 웹사이트에 들어가면 이 주제에 관한 세 가지 질문과 답변이 있는데, 모두 같은 사람이 질문한 것이며 동일하거나 비슷한 제목들입니다. 거기서 더 유익한 자료를 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