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육보건대-삼육서울병원-에덴요양병원-글로벌비즈텍 MOU

86

삼육보건대-삼육서울병원-에덴요양병원-글로벌비즈텍은 상호협력을 위한 다자간 협약을 체결했다.
삼육보건대학교(총장 박두한)는 지난 15일 교내 대회의실에서 삼육서울병원(병원장 양거승)과 ㈜글로벌비즈텍과 산학협력 협약을 체결하고, 이어 에덴요양병원(병원장 김남혁)과 ㈜글로벌비즈텍과의 산학협력 협약을 맺었다.

삼육보건대는 삼육서울병원 – ㈜글로벌비즈텍과의 연구개발 협력을 통해 생활습관, 운동 및 헬스케어, 질병의 예방에 필요한 전문인력 양성 및 미래 지향적인 상호협력관계 발전을 목적으로 협약을 진행했다.

이에 따라 양 측은 ▲글로벌비즈텍의 삼육서울병원 건강검진 협력업체 등록 ▲건강 증진 및 질병 예방을 위한 공동연구와 기술개발 협력 ▲보건의료 전문인력 양성 및 연구인력 교류와 정보교환 ▲생활 식습관, 운동, 헬스케어를 통한 빅데이터 분석 및 기술개발 ▲헬스케어 교육과 실습, 교육과정의 개발 및 운영에 협력하게 된다.

에덴요양병원과 ㈜글로벌비즈텍은 ▲건강 증진 및 질병 예방을 위한 공동연구와 기술개발 협력 ▲보건의료 전문인력 양성 및 연구인력 교류와 정보교환 ▲생활 식습관, 운동, 헬스케어를 통한 빅데이터 분석 및 기술개발 ▲헬스케어 교육과 실습, 교육과정의 개발과 운영에 협력하게 된다.

박두한 총장은 환영사에서 “이번 협약을 통해 우리 대학과 삼육서울병원, 에덴요양병원 그리고 글로벌비즈텍이 같은 철학을 갖고 우리가 표방하는 예방의학, 생활집단 의학 분야에 있어 큰 비전을 품고 더 나은 프로젝트를 추진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 같다”고 기대했다.

양거승 삼육서울병원장은 “우리 병원은 수입만을 위한 병원이 아니다. 그래서 병원에 방문하는 환자들에게도 예방적인 것도 많이 강조하고 있기 때문에 오늘의 협약은 아주 중요한 의미가 있는 것 같다. 단순한 협약으로 끝나지 않고 서로 잘 협력해서 단기적인 성과보다 궁극적 목표를 위해 끝까지 사업을 잘 이뤄가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김남혁 에덴요양병원장은 “암과 만성 질환이 만연한 시대다. 우리 병원에서는 육체적, 정신적, 사회적으로 건강하게 살아야 한다는 생각으로 환자들을 교육하며 봉사하고 있다. 오늘 협약을 통해 국민건강 증진 및 질병 예방을 위해 공동으로 데이터를 분석하고 기술을 개발해 국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했으면 한다”고 전했다.


삼육보건대-삼육서울병원-에덴요양병원-글로벌비즈텍 MOU

■ 치위생학과 전공심화과정 산업체 현장전문가 초청 특강
삼육보건대 치위생학과 전공심화과정(학과장 남상미)은 지난달 1일 외부 산업체 전문가 초청 특강을 개최했다.

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학습역량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마련한 이번 행사에서는 서울대치과병원 김선경 치위생 행정팀장을 강사로 초빙해 ‘치과위생사의 직업적 발전을 위한 체계적 커리어(career) 관리’를 주제로 특강을 진행했다. 김 팀장은 △치과위생사의 발전을 위한 직업적 가치관 수립의 중요성 △중간관리자의 리더십 및 성공적인 커리어 개발 요소 △상급병원 취업 전망과 채용전략 등을 소개했다.

이선영 교수는 “전공심화과정 학생들의 사전 특강 수요조사 결과, 상급병원 취업, 병원 관리자의 능력개발 등이 요청됐다. 의견을 수렴해 치과위생사로서 전문성을 강화하고, 경력개발의 동기를 부여하기 위해 행사를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특강은 학생들이 대부분 직업인임을 고려해 저녁시간대 온라인으로 운영했다. 강연 전 사전질문을 받아 학생들이 능동적으로 참여하고, 프로그램에 몰입할 수 있도록 했다. 이들은 치과위생사의 직업전망, 대학병원에서 치과위생사의 채용, 입사준비 전략 등 평소 궁금했던 내용에 관해 이야기를 나눴다.

치위생학과 전공심화과정은 향후에도 학생들의 전문성 강화와 커리어 개발에 도움을 제공하기 위해 산업체 현장에서 활약하는 전문가들을 초청해 다양한 특강을 개최할 계획이다.


삼육보건대-삼육서울병원-에덴요양병원-글로벌비즈텍 MOU

■ ‘제3회 K-Culture Festival’ 성황
건강한 다문화 사회와 K-뷰티, K-베이커리, K-한글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삼육보건대가 주관한 ‘K-Culture Festival’이 지난달 25일 교내 대강당에서 성황리 열렸다.

이번 행사는 서울특별시, 한국산업인력공단, 한국제과학교, 대한미용사회중앙회 뷰티산업연구소, 대한네일미용사회, 필코코스팜, 리더스코리아, 대한제과협회, 한국제과기능장협회, 퍼스트아카데미, 한국고등직업교육학회, 다문화문화봉사회, 파인스닷컴, 구레이쓰이욘코리아, 예술공간 아연아트 등 15개 기관과 협회가 후원했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3년 만에 개최한 이번 행사는 K-뷰티송 콘테스트, K-한글 콘테스트, K-베이커리 및 K-베이커리송 콘테스트 등 3개 분야로 나눠 진행했다. 경연대회에는 우즈베키스탄, 중국, 러시아, 베트남 등에서 23개 팀 84명이 참가했다. 앞서 지난달 18일 한국제과학교에서 열린 K-베이커리 콘테스트에는 일본, 중국, 베트남, 미얀마 등에서 19개 팀이 도전했다.

이번 행사를 기획하고 준비한 삼육보건대 다문화교육본부장 김록환 교수는 “K-Culture Festival은 건강한 다문화사회를 만들기 위해 지역주민과 외국인 주민(외국인근로자·유학생·외국인 등), 다문화가족이 함께하는 행사”라고 소개하고, 앞으로도 계속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